[명언,좋은글] 여 행

[명언,좋은글]

여 행

떠나면 만난다.
그것이 무엇이건
떠나면 만나게 된다.

잔쯕 찌푸린 날씨이거나
속잎을 열고 나오는 새벽 파도이거나

내가 있건 없건 스쳐갈
스카프 두른 바람이거나
모래톱에 떠밀려온 조개껍질이거나
조개껍질처럼 뽀얀 낱말이거나

아직은 만나지 못한 무언가를
떠나면 만난다.

섬마을을 찾아가는 뱃고동 소리이거나
흘러간 휴행가 가락이거나
여가수의 목에 달라붙은
애절한 슬픔이거나
사각 봉투에 담아 보낸 연거이거나

소주 한 잔 건넬줄 아는 텁텁한 인정이거나
머리카락 쓸어넘기는 여인이야
못 만나더라도 떠나면 만나게 된다.

산허리에 뭉게구름 피어오르고
은사시나무 잎새돌 배를 뒤집는 여름 날

혼자면 어떻고
여럿이면 또 어떤가

배낭 매고 기차타고
어디론가 훌쩍 떠나볼 일이다.

[우리가 한번 더 봐야 할 명언들]
—————————
오늘의 나, 내일의 나는
http://bit.ly/2vXn6AB
서로 기대고 사는 인연
http://bit.ly/2jflXeF
나를 위한 지혜의 글
http://bit.ly/2HT7naD
—————————
[또 다른 이야기들]
http://with7.co.kr
—————————
[#둥글게둥글게] 카톡친구하기
http://pf.kakao.com/_xoxkwCC
http://pf.kakao.com/_xoxkwCC
—————————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